0
 929   47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나루 
Homepage  
   http://blog.naver.com/zampano1
Subject  
   三南에 내리는 눈/황 동 규
三南에 내리는 눈/황 동 규


봉준이가 운다, 무식하게 무식하게
일자 무식하게, 아 한문만 알았던들
부드럽게 우는 법만 알았던들
왕 뒤에 큰 왕이 있고
큰 왕의 채찍!
마패 없이 거듭 국경을 넘는
저 步馬의 겨울 안개 아래
부챗살로 갈라지는 땅들
砲들이 얼굴 망가진 아이들처럼 울어
찬 눈에 홀로 볼 비빌 것을 알았던들
계룡산에 들어 조용히 밭에 목매었으련만
목매었으련만, 대국 낫도 왜낫도 잘 들었으련만,
눈이 내린다, 우리가 무심히 건너는 돌다리에
형제의 아버지가 남몰래 앓는 초가 그늘에
귀 기울여 보아라, 눈이 내린다, 무심히,
갑갑하게 내려앉은 하늘 아래
무식하게 무식하게.



no
subject
name
date
hit
929
  담쟁이/도종환

나루
2021/04/09 43 10
928
  이시영의 내 마음의 고향 6 - 초설

나루
2021/03/19 77 19
927
  남신의주 유동 박시봉방/ 백석

나루
2021/03/18 72 22
926
   겨울 나무로부터 봄 나무에로/ 황지우

나루
2021/03/10 82 29
925
  어머니와 할머니의 실루엣/ 신경림

나루
2021/02/25 89 30
924
  나와 나타샤와 흰당나귀/백석

나루
2021/02/09 129 39
923
  안도현,「간격」

나루
2021/02/04 154 48
922
  겨울의 사랑 /최하림

나루
2021/01/27 170 58
921
  님이 오마 하거늘

나루
2021/01/21 172 58
920
  백석/수라,이형기/봄밤의 귀뚜리,김광규/늙은 소나무

나루
2021/01/21 172 60
919
  16일 작고한 최정례 시인의 시 몇 편

시인통신
2021/01/17 173 34

  三南에 내리는 눈/황 동 규

나루
2020/12/30 226 73
917
  세한도

나루
2020/12/25 219 79
916
  신경림 수유나무에 대하여,- 김기택, 멸치

나루
2020/12/24 241 80
915
   박재삼, 추억에서&- 최두석, 담양장

나루
2020/12/24 198 68
914
   기형도, 「바람의 집―겨울 판화 1」

나루
2020/12/24 227 99
913
  시진리 대설/고형렬

시인통신
2020/12/11 178 63
912
  박각시 오는 저녁 / 백석

시인통신
2020/12/11 197 59
911
  2021년도 수능 언어영역 출제 현대시

나루
2020/12/04 270 104
910
  2020년 11월 시행 고1~2 언어영역 현대시/백석,이육사,김남조,나희덕

나루
2020/11/20 318 101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47] [next]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Zetyx